information services

기타서비스

세계화의 뉴리더 당신의 ‘푸른꿈’이 아름답습니다.
100
  • 2016학년도 전기 학위수여식
    등록날짜 2017.02.27 08:02조회수 3,160
  • 강남대학교 제66회 전기 학위수여식이 지난 2월 20일(월) 오전 11시, 목양관 강당에서 열렸다. 이번 학위수여식에서는 박사 13명, 석사 101명, 학사 1,264명 등 총 1,378명이 학위를 받았다.

    학위수여식은 강현우 교무처장의 사회로 개회 선언, 국민의례, 기도, 학사 보고, 학위증서 수여, 상장 수여, 총장 식사, 총동문회장 축사, 축가(KNU Amici), 교가 제창, 축도, 폐회 선언 순서로 진행되었다. 이날 강남학원 방순열 이사장, 총동문회 안영희 회장과 봉후종 수석부회장, 3군사령부 군수 처장 이대웅 준장 등 여러 귀빈이 참석하여 졸업을 축하해 주었다.

     

    박사 학위는 일반대학원 교육학과 김상수, 임은주, 장명옥, 최선미, 일반대학원 부동산학과 심윤수, 염상덕, 한주옥, 일반대학원 세무학과 김귀순, 윤석남, 일반대학원 신학과 안경순, 사회복지전문대학원 사회복지학과 강순화, 김성태 원우가 받았다.

     

    석사 학위는 일반대학원 국어국문학과 김희은 외 16명, 사회복지전문대학원 사회복지학과 이효진 외 18명, 실천신학대학원 사회복지전공 박선경 외 7명, 교육대학원 평생교육전공 전미경 외 42명, 부동산?법무?행정대학원 부동산학과 정재섭 외 13명이 받았다.

     

    학사 학위는 부총장직속대학 실버산업학부 백귀덕 외 53명, 인문대학 신학과 김도민 외 93명, 국제학대학 국제통상학과 최원석 외 97명, 중국학대학 중국실용지역학과 현동진 외 48명, 사범대학 김수완 외 108명, 사회과학대학 부동산학과 김태욱 외 253명, 사회복지대학 사회사업학전공 고의주 외 137명, 경영대학 경영학부 김영우 외 143명, 공과대학 건축공학과 진정욱 외 172명, 예체능대학 회화?디자인학부 양송이 외 111명, 미래인재개발대학 금융정보학과 전미현 외 9명, 학점은행제 송찬우 외 28명이 받았다.

     

    이날 시상식에서는 이영의(이사장상), 임규희(총장상), 박지은(총동문회장상), 최선미 외 3명(대학원 우수논문상), 김차경 외 33명(학업 우수상), 유별아 외 4명(대학원 공로상), 김성배 외 42명(대학 공로상), 최재호 외 4명(KNU 공로상), 김운봉 외 7명(총동문회 공로상), 오세광(대학 공로상), 권나형(3군사령부 사령관 특별상), 김현진(경기도지사 특별상), 주다혜(한국대학사회봉사협의회 특별상) 학생이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윤신일 총장은 학위수여 식사에서 졸업; ‘graduation’의 어원인 ‘gradus’는 단계 또는 계단을 의미하고, 졸업생들이 졸업을 위해 해온 모든 과정이 작은 도전의 계단을 오른 것이라고 하였다. 교정을 나서며 마주할 사회는 졸업생 앞에 놓인 또 다른 계단이며, 그 도전의 계단은 이전 계단을 넘으며 쌓은 지식과 기술, 그리고 인성과 품성을 디딤돌 삼아 오르라고 당부하였다. 이어 대학 생활을 잘 마무리할 수 있도록 재정적 지원과 아낌없는 사랑을 베풀어주신 학부모님에게 깊은 감사를 전하고, 모든 졸업생이 각자 원하는 바를 성취할 수 있도록 앞으로도 관심을 두고 격려해달라고 하였다. 끝으로 지적으로 학생을 길러준 교수님과 행정 서비스를 제공해준 직원 선생님에게 감사의 인사를 전했다.

    안영희 총동문회장은 축사에서 더 큰 사회로 한 걸음 내딛는 후배들을 축하하고, 개교 백 년을 향해 나아가는 강남대학교와 자신의 미래를 상상하라고 말했다. 그리고 각자가 상상한 미래를 위해 “꿈을 향한 명확한 비전을 세우고 한 걸음씩 전진하라”, “나눔과 사랑을 실천하라”고 당부하였다.

    이번 학위수여식은 KNU AMICI 중창단의 축가(Stein Song; 우정의 노래)와 교가 제창이 있고 난 뒤, 윤승태 교목실장의 축도로 마쳤다.  

     

    본교를 졸업하고 새로운 도전을 시작하는 졸업생 모두의 학위수여를 진심으로 축하하며, 졸업생 여러분의 삶과 가정에 하나님의 은혜와 축복이 항상 함께하길 기도합니다.